이정훈

DNA Berlin 갤러리 어시스턴트 큐레이터를 역임했다. 이후 독립 큐레이터이자 프로그램 기획자로서 활동하며 독일 베를린을 기반으로 매달 한 명의 작가와 함께하는 <KUNST TALK>를 기획하여 운영했다. 현재는 국내의 오프라인 지면과 온라인 플랫폼에 시각 및 공연 예술을 주제로 한 글을 기고 중이다.

 

Jeonghun Lee

He was formerly assistant curator of Die Neue Aktionsgalerie(DNA Berlin) and as independent curator organized a practical program KUNST TALK which aims at the interaction between artist and audience. He is recently preparing his thesis on East Asian Art History at Freie Universität Berlin. He also writes about visual/performing art and regularly contributes articles to online and print publication such as Noblesse Art Now and, Misulsegye, Critic-al and INDIEPOST.

 

Contact: ljhic313@zedat.fu-berlin.de


[Press]

 

Advertisements